안녕하세요. 새해 프레이 매장 대표입니다. 오늘은 국내 su의 소형 했어요. 이 가장 핫한 모델 드리죠 티볼 a 먹고 나 스톤이 3가지 모델을 비교를 해봤습니다. 아연과 15,000 q 덩굴을 주행을 했을 때 들어가는 기름값과 또는 자동차 3 그렇죠 구입 용을 비교를 해본 거구요. 어 스토니 같은 경우 트랜디 모델이구요. 고난은 모든 모델 t 벌레 아머는 제프 2x 모델로 비교를 해봤습니다. 샌 차 모두 네비 계신 빠져 있어서 내비게이션 선택을 했구요. 어 지금 고 나같은 경우에 이제 8인치 내비게이션 들어간게 상점입니다. 물론 발명은 80만원 정도 털어서 들어가구요. 티볼리 같이 링 찜 에도 불구하고 80만원 정도입니다. 그래서 서울까지 인도받는 비용까지의 전체를 봤을 때 어 가장 저렴한게 이제 s 토닉 트렌디 모드 2,150원 만원 이구요. 그 다음에 코나 어 그러고 티볼리 아 노선입니다. 이렇게 비교를 해보니까? 상대적으로 스톤 2기 좀 말해 저렴한 편이구요. 또 차는 또 구매하는 게 끝나는 게 아니라 또 이제 이외에 차장의 취득세를 내셔야 되고요 또 뭐 또 서울 같은 경우에는 공채가 있어서 공채를 도와야 된다고 합니다. 그렇게 쓸 때의 총 구입 비용으로 본다면 스토닉 같은 경우에는 이전 310 4만원 정도가 들어가구요. 또 고 나가 2567 만원 od 볼리 가 2440 6만원 정도가 들어갑니다. 지금 보시면은 이제 가장 비싼게 이제 코난 되요 그 다음에 아티 벌레 그 다음에 스톤 2기 됩니다. 그런데 이제 지금 5년정도 보유를 한다. 고 봤는데 지금 잃는 자동차세는 스톤이 가 코너 동일하구요. 티볼리 아머가 약간 제 1597 시대 버리게 약간 더 나오구요. 그러 고연비 같은 경우에는 도심 주행을 기본으로 & 를 받습니다. 써온 연간 7만 5천 킬로는 탔을 경우 를 비교 했는데요. 연비가 지금 군화와 스토닝 은 동일 하다. 보니까? 비용이 동일하게 나왔구요. 또 d 볼이 암호 같은 경우에는 상대적으로 좀 말이 나오네요. 짜지 1,380,000 원 정도 기름값이 더 소요가 돼서 실질적으로 스톤 2기 3071 많어 고 나가 3323 만원 티볼리 미아 뭐가 3329 만원 정도가 소요가 됐는데요. 가격 에코 나보다 이제 티볼리 아머 사람에서 썼는데 혹에 이제 기름값 땜에 상세 되면서 비슷해 졌습니다. 그러고 언제 재원을 잠깐 좀 지켜 보면요 어 지금 스톤이 코나 티볼리 아머가 이제 스톤이 이기에 전장에 가장 짧고 그 다음에 건 하고 다음에 d 벌리 아머 입니까? 전폭 같은 경우에는 반대로 코나 가장 거 있구요. 그 다음에 전 고 같은 경우에는 스톤이 가장 낮습니다. 그리고 티볼리 아머 같이 높게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주 거는 제 스톤이 이게 2cm 정도 더 찾게 돼 있고요 고난 아트 볼 양은 동일하구요. 보시며 융 구워도 as 비슷한데 코나 가 상대적으로 선포될 때 보니까? 용기 5.4 넓게 나오고 있구요. 전 포기에 비해서는 티볼리 아머가 연구가 좀 좁은 편이긴 합니다. 로그인 제동 1.6 디젤 엔진 들을 사용하고 있구요. 지긋이 급 출력은 제코 나가 제일 좋기는 한데 야 우리가 보는 건 사실 이제 제 토크를 보거든요 토크는 30점 여기에 요 세가지 모델이 다 동일합니다. 네 이제 상대적으로 스토어인 애기낳고 나 가져 rpm 땐 제트 최대토크가 나오는 게 장점이구요. 또 3가지 모델 년째 뭐 변속기가 다 지금 코난 아스톤 이건 7단 dct 변속기를 사용하고 있고요 또 다 1처 d 벌리는 아이신 6단 자동 변속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지금 스톤 4기 가장 연비가 좋은 데 17인치 타이어 구요. 또 나머지 두 모델의 16인치 타이어 메도 불구하고 스톤이 보다는 좀 떨어지는 편이긴 합니다. 그래서 이제 총구에 비용에서 요리에 떠 스톤이 그 다음에 거나 그 다음에 티볼리 암 하였었습니다. 이제 오늘은 여기까지 하고 다음에 기회가 되면 다 전 부분을 더 비교 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