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데코 2단지 pd 입니다. 10월 25일 출시되는 아이폰 11 시리즈의 사전예약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애플케어 플러스 까지 국내 등장한 상태여서 아이폰 11을 선택하면서 보험까지 같이 알아보는 분들이 많을 거에요 그래서 준비 했습니다. 애플케어 플러스와 통신 3사의 고음이 어떻게 다른지 비교를 하면서 살펴볼게요. 먼저 애플케어 플러스는 26만 9000원을 지불하면 기술지원 보증기간을 2년까지 연장 하고 우발적인 손상에 대해서 두껑 까지 보장하는 것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기술 지원 보 주문 자제 또는 제품 상에 결함이 있는 아이폰 및 기본 포함 악세사리 또는 원래 용량의 80% 미만을 수용하는 배터리 에만 해당됩니다. 그리고 애플케어 플러스 레 가입하지 않아도 제한 뭐 중을 통해서 하드웨어 수리 보증 2 2년간 제공됩니다. 제 1 모종의 내용을 보면 동일한 원인으로 고장이 외 발생시 보상 서비스 최근 1년 이내 두 번 소리 후 동일한 고장 재발시 신품 교환 또는 환불 최근 1년 이내 서로 다른 원인으로 4번 수리 후 고장 재발하는 신품으로 교환 또는 환불 즉 애플케어 플러스는 제한 보정으로 커버하지 못하는 최초 고장이나 본인의 실수로 인한 파 솔 일어났을 때 보험이 핵심인 거죠. 어찌되었건 국내에서 as 때문에 악명높은 애플이 2년간 as 를 보장한다. 는 것은 꽤나 반가운 일입니다. 애플케어 플러스를 가장 쉽게 표현하면 2년 약정의 아이폰 전용 봄 상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동통신 3사도 아이폰 전용 보험 상품을 가지고 있는데요. 현재 이동통신 3사의 보험 상품을 보면 skt는 아이폰 10일을 기점으로 해서 t 아이폰 큐어 라는 상품을 새롭게 출시했고 kt 와 lg 유플러스는 새로운 움직임은 없지만 이미 아이폰 전용 상품이 여러 개가 있을 가격대 별로 나눠져 있죠. 이제 표를 보면서 이야기를 이어갈 텐데요. kt 와 lg 유플러스가 가격대별로 봉 상품이 나눠져 있어서 아이폰 11% 256개 과 를 기준으로 설명을 하겠습니다. 가격만 보면 2년간 지불하게 되는 비용이 kt 나 lg 플러스 가만히 저렴한데 파손이나 분실시 발생하는 자기부담금이 나 5장 횟수를 보면 애플케어 플러스 나 ti 폰케어 가 더 좋아요 아이폰 11% 입에 5 16기가의 리퍼 비용을 70만 1 액정 파손시 교체 비용을 40만원 이라고 가정하고 비교를 하면 자기부담금 에서 생각보다 많은 차이가 납니다. ti 폰케어 가 분실 시 보상 금액까지 아직 명시 하지 않아서 확실하진 않지만 같은 보상액을 받는다고 가정하면 kt 나 u+ 보다 자기부담금이 더 작아서 그쵸 물론 매월 지불하는 보험금이 다르니까? 소비자가 받는 혜택이 더 큰 것은 당연합니다. 정말 딱 봄이 주는 혜택만 생각한다. 면 자기는 스마트폰 이제까지 본 시간 적이 한 번도 없고 앞으로도 분실 걱정이 없다. 라고 한다. 면 애플케어 플러스가 가장 좋고 과거의 스마트폰을 한번 정도는 분실한 적이 있거나 분실에 대한 걱정을 항상 안고 있다. 면 sk dat 아이폰 페어가 더 좋을 수가 있어요. 그런데 우리는 여기서 혜택만 볼 순 없고 비용을 고려하지 않을 수가 없어요. 우리가 보험이 제공하는 모든 보장을 다 받을 수 있다. 면 돈을 조금 더 되고 비싼 보험에 드는 게 맞습니다. 그런데 그렇게 되기 위해서는 아이폰을 한 번쯤은 분실하고 1 2 3번은 파손 돼야 하는 안좋은 일이 계속 생겨야 하는 거예요. 그런 의미에서 2년이라는 기간 동안 리퍼를 한번 정도 받는 수준이라면 kt 나 유플러스의 파손 보험이 가장 합리적일 수도 있습니다. 물론 보험 이라는게 리스크 관리를 위해서 지출하는 비용이 니까? 모든 걱정을 잊고 싶다면 돈을 조금 더 되는게 맞습니다. 예를 하나만 더 들어보면 2년 내에 파손 없이 싶다 한 번 분실 한다. 면 kt는 자기부담금이 35% 라서 상대적으로 안좋고 유플러스는 skt 와 자기부담금 차이가 약 14만원 정도 나는데 2년간 내는 보험금의 차이를 보면 15만원 정도가 됩니다. 그러니까? 비용적인 차에는 거의 없는 상태에서 파손 보장을 더해주는 skt 가 조금더 유리한 거죠. 물론 kt 라 유플러스도 2회이상 보상 받는 게 불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kt 가 유플러스는 최초 보험가입금액 에서 오상 한 만큼 차감을 하기 때문에 사실상 이래 정말 많아야 이외 정도밖에 안 되는 거죠. 결국 선택은 여러분들이 직접 하셔야 되는데 그래도 지금까지의 내용을 종합해서 한번 표로 살펴보면 붓이 걱정되면 skd tatu 블러 스 모두 해당 통신사에 분실 파손 보험을 드는게 맞고 분신은 걱정이 하나 또 안되는데 4d 평소에 잘 파손 된다 라고 하면 skt 사용자는 ti 폰케어 파손 향이 좋고 kt 나 유플러스는 애플케어 플러스가 더 좋을 것 같아요 그리고 분실 걱정도 없고 파손 고통도 없지만 최소한의 보험은 필요하다. 고 생각을 한다. 면 skt 사용자 나 kt 나 u+ 모두 분실 파손 보험이 아니라 해당 통신사의 파손 0 보험에 가입하면 될 거에요 조금 다른 기준으로 그냥 나는 애플이 좋다 하면 그냥 애플케어 플러스 에 가입하면 되고 배터리 걱정이 조금 많은 편이고 혹시나 있을지 모를 결함도 걱정이 된다면 애플케어 플러스 를 선택해야 겠죠. 애플케어 플러스와 이동통신 3사의 아이폰 전용 보험상품에 대해서 살펴봤는데요. 제가 직접 정리한 내용이 여러분들이 아이폰을 선택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1 0 잠깐 구독과 좋아요 알림 설정 하셨나요 빠른 테크 정보와 특이한 실험이 있는 꼴 딴 2tb 를 계속 만나보세요. 이미 눌러 따고 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