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어어 집에서 메디치가 부족한지 롯데가 보험금 잘된다 가면서 생각해 봐야겠다 고 하더라구요. 아 아 아 아 아 아 아 항 당한 모여 로그 보험금을 잘 주는 회사를 어떻게 이 강씨가 판단해요 분자 광장에서 못 하는 일이야 그것은 어떤 공공기관이나 정부가 할 수 없는 이름은 보험사가 보험금 지급을을 잘한다. 아 안해준다 이거를 여러분 전념할 수가 있어요. 되게 황당한 울리 야외 배는 자 예를 들어서 예를 들어서 롯데손해 모험이 보험금을 지금 개선 이래 갖고 보험금 지금 유리 높았다고 칩시다 그것보다는 롯데 버 에다가 보험을 가입해 써 근데 2년 후 3년 은 지표를 보니까? 롯데가 저희 않죠. 마냥 해 지금 지표는 누 떼가 전년도 잘 주어야 다른 모음에서 대비 근데 3년 뒤에는 보니까? 그때가 제일 안주는 회사라 그러면 지금은 아이폰 보어 3년 뒤에 오 물때가 공공 직업 처리하는데 해야 캐야 말이 되는 논리적 어떤 타당성을 이유를 조직 기본 이게 즉 변액 또 수익률 달라지는 것 처로 예 바뀌는 먹어요. 지금 유로 음 실속 몸이 인상률 지금 손에 뭐 왜 지체 설계 보니까? 최소 뭐 만원 이야 개입이 설계 아니까? 12,000원 야 그 매출을 가입하면 메리 치가 매년 갱신 할때 가장 싸니까? 아니오 정형화된 게 아니고 계속 달라지는 거에요 글로 그래서 크게 의미가 없는 거라고 말씀 드림 어구 그의 보험사의 연도별 보험금 지금 줄은 절대 평가 가 아니고 계속 갈라지는 부분인데 계약자가 보험지식을 잘 갖고 있느냐 계약 당시에 고지 입안을 하지 않고 정상적으로 잘 고지 위반이 어 나 중에 문제가 안 되게끔 고지를 잘 했느냐 모험 사고와 개황 여기 인과관계가 있었느냐 가입한 보험의 어떤 담보가 인간이니까? 있을 만한 보현는 야 이런 것들이의 전체적인 부분을 가지고 얘기를 할 수 있는 부분이 지 빨도 안되는 주장을 저렇게 여러분 체크체크 님 댓글 보시면 보험사가 그때가 모자 해준다 메리츠 가 잘 준다 그래서 민우 뗄 팔아야 된다 저희 소리야 그렇지 않아요 달라지는 뭐예요. 이거는 으 아 어이가 없어 진짜 아